X [닫기]
· 홈 > 언론보도 > 언론보도 포트폴리오
언론보도 포트폴리오
 
  [시선뉴스] 사주, 운세, 궁합? 천지신 ‘눈길’
 원문기사 보기 :  http://www.sisunnews.co.kr/news/articleView.html?idxno=19117 [226]



[시선뉴스] 많은 사람들이 재미로든 진심으로든 운세를 보고 사주, 궁합 등을 보기 위해 용하다는 점집을 찾아가기도 한다. 누군가가 자신의 정해진 운세나 확실히 알 수 없는 미래에 대해, 혹은 고민에 대한 해답을 제시해준다면? 한 번쯤 안 볼 사람이 있을까. 정말 힘들고 어려운 상황에 있는 사람들은 점을 보는 무속인의 도움을

절실히 원할 것이다. 

물론 점을 본다고 해서 모든 궁금증과 문제가 해결되진 않겠지만, 문제가 무엇이고 어떻게 해야 앞으로 좋은 방향으로 나갈 수 있을지 해답을 얻기위해 잘 알려진 용한 점집을 찾아간다. 
하지만 요즘은 직접 시간을 들여 점집을 찾아가지 않고도 용한 점집의 무속인에게 상담을 받을 수 있는 전화운세 서비스가 인기이다. 



 



 
 

이러한 서비스들 가운데 060전화운세상담을 전문으로 하는 ‘천지신’은 전국 각지의 잘 알려진 점집의 무속인부터 갓 신내림 받은 무속인, 10년 이상 운세상담을 전문으로 사주, 운세, 궁합상담을 해온 신점, 역술인 선생님들을 다양하게 모셔, 상담고객들이 사주, 운세상담 뿐만 아니라 남에게 말 못할 고민이나 풀리지 않는 일에 대한

고민상담도 가능하도록 해주고 있다.

쉽게 자신의 이야기나 고민을 털어놓지 못하는 사람들, 불확실한 미래에 미리 앞날을 대비하고 싶은 사람들이라면 전화운세상담을 적극 이용해보는 것은 어떨까.

천지신 운세상담 서비스는 전화(060-700-8588)로 연결 후 원하는 선생님의 고유번호를 누르고 이용할 수 있으며 상담 선생님의 프로필을 살펴보고 싶다면 홈페이지에서 볼 수 있다.


지식교양 전문채널 - 시선뉴스 
www.sisunnews.co.kr 


naver_com_20150414_145514.jpg


Screenshot_1.jpg


Screenshot_2.jpg


Screenshot_3.jpg


Screenshot_4.jpg



 
   
 
(주) 도도커뮤니케이션 | 대표이사 : 장현영 | 사업자등록번호 : 212-81-84558 | 고객상담센터 : 1588-2570
주소 : 서울시 강동구 고덕로 23길 37 DODO360 빌딩 | WebFax : 02-6499-1011 | E-mail : jangjin@dodoad.co.kr
COPYRIGHT(C)2008 DODOAD. ALL RIGHT RESERVED.